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sns open sns open sns open sns open
최근본상품0
본 제품이 없음

작가 -김효원작품수량 (4) home 개별작가


김효원 Kim Hyo Won,  1970

일상을 아름답게 가꾸는 '도시정원'이야기

김효원 작가는 강원도 영월출생으로 1992년 성신여자대학교 국어국문학과를 졸업, 한국외대 정치행정언론대학원을 수료하고 30여년 가까이 언론계에 종사한 특이한 이력을 갖고 있는 화가이다. '오요나'라는 필명으로 에세이 ‘내방에는 돌고래가 산다’ 등을 펴냈고, 어릴 적 꿈인 그림을 꾸준히 그려 개인전 <도시정원>’(키스갤러리, 2014) 을 비롯해 <매혹전>(갤러리소머리국밥,2009), <트라이앵글전>(구와우 갤러리) 등 여러 단체전에 참가했다. 그녀의 작품에는 화분이 자주 등장한다. 화분의 종류는 제각각이다. 번듯하기도 하고 찌그러진 양은냄비, 플라스틱 통 같은 일상에서 버려진 물건들이 화분으로 둔갑시키기도 한다. 그녀는 일상의 소소한 풍경들을 단순화한 구도로 그려낸다. 어린 시절 고향을 떠나 도시에서 살아가는 자신이 마치 도시 곳곳 자그마한 화분에서 옹색하게 자라고 있는 식물같이 느껴져 이러한 일상을 통해 현대인의 모습을 그려낸다. 땅 한 평 없는 도시에 가꿔진 '도시정원'. 그녀의 그림은 딱딱한 도시의 아스팔트에 갇힌 보잘것 없는 일상을 조금 더 아름답게 가꿔나가길 소망하는 현대인의 마음과도 사뭇 닮아 있다.

빨간 의자가 있는 풍경 (30 Editions)

김효원

48.0 x 49.0 cm print on demand

300,000원
참새의 지저귐 (30 Editions)

김효원

46.0 x 63.0 cm print on demand

300,000원
파란 화병이 있는 방 (30 Editions)

김효원

46.0 x 63.0 cm print on demand

300,000원
빛 나무 (30 Editions)

김효원

46.0 x 53.5 cm print on demand

300,000원
페이지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