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sns open sns open sns open sns open
최근본상품0
본 제품이 없음

회사소개 및 뉴스 home 회사소개 뉴스&포트폴리오

중국갤러리 : 상하이 에디션 아트전문 갤러리 '아트앤 스페이스(ArtN Space)'개관 2013-11-20


㈜비핸즈는 최근 중국 상하이 예술지구 모간산루에 에디션 아트 전문 갤러리 ‘아트앤 스페이스’를 개관하였습니다. 

‘아트앤 스페이스(ArtN space)’는 ‘예술과 그리고’ 라는 뜻을 지닌 에디션 아트 전문 갤러리로, 예술이 향하는 다양한 영역과 무한한 가능성을 우리의 생활 속에서 찾아 보려는 노력으로 시작되었습니다. 예술적 가치를 그대로 담은 에디션 판화와 오리지널 사진작품, 에디션 조각과 디자인 작품들이 마련돼, 보다 많은 분들이 미술을 함께 즐기고 손쉽게 작품을 소장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입니다.

지난 11월 9일(토)에는 ‘아트앤 스페이스’ 개관을 함께 축하하는 자리를 마련했습니다. 보다 많은 사람들이 예술작품을 접하길 바라는 기대로 만들어진 개관기념 전시회 ‘중국 현대미술 기록전’은 ‘아트앤 스페이스’에서 내년 1월 19일까지 이어질 예정입니다. 

이번 전시에서는 2000년대 이후 중국 현대 미술의 새로운 흐름을 만들어 낸 쩡판즈(Zheng Fanzhi), 장샤오강(Zhang Xiaogang), 유에민준(Yue Minjun), 팡리준(Fang Lijun) 등 중국현대미술 1세대 작가들의 다양한 에디션 작품을 하나의 기록으로 만나 볼 수 있어, 중국 현대미술을 이해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전시에 소개되는 모든 작품은 한정된 수량으로 제작한 판화작품으로 구성되었습니다.

특히, ‘중국의 떠오르는 스타’로 서구 미술 시장에서도 호평 받고 있는 쩡판즈의 2007년 작품 ‘Untitled’ 등 그의 다양한 작품이 준비돼 관람객의 흥미를 끌고 있습니다. 그의 대표작인 유화 ‘최후의 만찬(2011)’은 지난 5일 홍콩 소더비 경매에서 아시아 현대 미술 역사상 최고가인 2,330만 달러(약 250억 원)에 낙찰돼 화제를 모은 바 있습니다.

이번 중국 상하이 아트 전문 갤러리 런칭은 예술이 향하는 다양한 영역과 무한한 가능성을 우리 생활 속에서 찾아보려는 시도의 일환으로, 보다 많은 사람들의 생활 속에서, 사람들과 소통하고, 사람들과 함께 기억하는 예술로서의 역할을 하는 공간으로 만들어 나갈 계획입니다.

[주요 전시 작가 및 작품]
쩡판즈 (Zeng Fanzhi)
무제, 56x76cm / 2007, 88ed

장샤오강 (Zhang, Xiaogang)
Bloodline series / 56x76cm / 2003, 58ed
Bloodline series / 56x76cm / 2003, 58ed
Big Family(Girl) 138*104cm/2006, 58ed

유에민준 (Yue, Minjun)
Noah's Art, 105x133cm / 2006, 58ed
Kang Fu, 115x105cm / 2006, 58ed

팡리준 (Fang, Lijun)
Artists Collection, 56x76cm / 2007, 88ed


[사진 설명]
1. 아트앤스페이스 전경
2. 가장 주목을 받았던 장샤오강의 작품
3. 전시장 내부(1)
4. 전시장 내부(2)
5. 전시회를 관람하는 사람들(1)
6. 전시회를 관람하는 사람들(2)
7. 전시회를 관람하는 사람들(3)
8. 오프닝파티 모습
9. 오프닝파티를 즐기는 사람들
10. 전시 홍보물

페이지 위로 이동